화천대유(火天大有), 천화동인(天火同人)

URL복사

 

처음 언론에 보도되었던 회사명을 두고, 중공놈들과 또 무언가 사고를 쳤구나 생각했다.

대한민국 회사명을 이렇게 짓는 것을 처음 봤으니 그럴만도 했다.

 

누가 이런 말을 했다. 자본금 3억 5천이면 중공놈들이 개입한 거는 아니라고, 그런 푼돈(?) 정도로 움직일 중공이 아니라고....

 

 

아무튼 이게 무슨 말인지부터 살펴보자.

 

화천대유(火天大有) : 주역(周易) 64괘 중의 하나로 ‘하늘의 도움으로 천하를 얻는다’는 뜻이라고 한다. 천하라.. 내년 3월 9일이 천하를 얻는 날이었던가??

 

천화동인(天火同人) : 같은 사람과 함께 한다.. 즉, 대동세상이라는 건데...

 

작명을 해도 참 요상하게 했다.

작명의 의중에는 유래 깊은 뜻도 있겠지만, 오히려 감추고 싶은 것을 은연중에 같은 사람끼리 공유하기 위한 수단으로도 사용되기 마련이다. 주로 586 운동권들이 많이 쓰는 수법이었다.

 

 

대한민국에는 늘 反대한민국 해방구가 있었다. 그걸 방치한 결과가 오늘날의 모습이다.

해방구를 잘 운용했다고 칭찬을 해야할지, 그에 반해 자기 출세에만 눈 멀었던 일부(일부이긴 했지만 바둑판 돌을 꽉 쥔!) 얼치기 보수-자유-우파세력들이 멍청했다고 비난해야할지...

 

3억 5천으로 조 단위의 이익금을 챙겼다면, 봉이 김선달의 대동강 물은 '새발의 피' 정도가 아니라, 벼룩에 붙은 기생충도 할배요 할 정도인 거 같은데..

 

 

그래도 그분은 1원도 잡숫지 않으셨단다. 대단하다. 윤석열 후보가 예능프로그램에서 그분께 배울 점은 ‘깡’이라고 했던데..

 

명절 앞두고 새우깡에 쐬주나 마셔야것다........

 

핫 뉴스 & 이슈

북한 비핵화의 핵심은 '체제변혁'(Regime Change)이다
대한민국의 체제를 바꾸고, 북한과 같은 전체주의체제로 가기위한 극단적인 조치의 일환으로 사회전반에 걸친 파괴공작을 기획했다면, 문정권은 꽤 성공적이었다. 외교안보, 정치경제, 사회문화, 교육노동 등 전 영역에 걸쳐서 대한민국은 침몰 직전이니 말이다. 그리고 지금 그 파괴의 힘으로 문정권은 전대미문의 거악(巨惡) 정치꾼인 이재명을 여권 후보로 만들었고, 오로지 정권 연장에만 혈안이 되어있다. 동에 번쩍, 서에 번쩍이는 정치 쇼 최근 북한 김정은의 각종 미사일 도발 등에 대해서는 한마디도 언급하지 않고, 이런 북한의 도발여세를 이용해서 미국과 대한민국 국민들의 정신세계를 교란시키는 차원에서, ‘나로호’ 발사대에서 번쩍, 교황의 방북을 종용하는데서 또 한번 번쩍, 궁지에 몰린 바이든 대통령을 상대로 ‘종전선언’이란 카드로 번쩍, 온갖 기만과 위선, 거짓과 사기의 정치 쇼에만 열중하고 있는 것이다. 문대통령은 이재명의 ‘대장동’게이트 정도는 별것도 아니며, 자신들이 장악한 조직과 권력, 막대한 자본앞에 국민들은 어쩔 수 없이 굴복할 것으로 여기는 것은 아닐까. 또한 대선 전 마지막 한방의 결정타로 ‘한·북·중’ 세국가라도 좋고, ‘한·미·북·중’ 네 국가면 더 좋은